한국조세연구포럼

언론속의 학회

"이론과 실무의 병행 연구를 추구하는 한국조세연구포럼"
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"나의 작은 기부가 뜻을 가진 누군가의 길이 될 수 있다면…"

10년간 부수입 3억 모아 장학금 기부한 고은경 세무사

  
"오랫동안 제 마음속에 남아 있던 밀린 숙제를 다 한 것 같은 후련함과 뿌듯함을 느낍니다."
  
고은경<사진>씨. 조세계에 세법 이론과 실무를 모두 갖춘 실력파 조세전문가로 이름나 있다. 27년차 현직 개업세무사로, 경영학박사(상명대)이자 법학박사(중앙대)다. 제13대 한국여성세무사회장을 지냈다.
  
조세전문가인 그가 최근 '똑똑한 기부'를 해 세정가의 귀감이 되고 있다. 자신이 대학 시절 받았던 국가장학금 혜택을 같은 처지에 있는 후배들에게 몇 배로 되돌려준 것이다.
  
그 시절 가정형편이 어려운 수재들이 상고(商高) 진학을 많이 했는데 고 세무사 역시 가정형편상 서울여상에 진학했다. 졸업 후 국내 최고 대기업 S社에 입사했으나 "평생 내가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는 직업이 필요하다"는 것을 깨닫고 퇴사 후 몇 개월의 노력 끝에 마침내 상명대 경영학과에 입학했다.
  
가정형편상 장학금이 필요했던 그는 입학하자마자 학과 공부에 열중했고 1학년 1학기 학과 수석을 차지함과 동시에 당시 한 대학당 한명에게만 주어지는 국가장학금(4년제) 혜택을 받게 됐다. "그때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. 뜻이 있는 곳에 길이 있다는 말의 힘을 느꼈다"고 회상했다.
  
그는 국가장학금 덕택에 대학을 무사히 졸업할 수 있었고 세무사시험에도 합격해 1991년부터 지금까지 세무사사무소(세무법인 다솔위드 안양)를 경영하고 있다. 지인들은 "세무사로서 성공적인 삶"이라고 그를 평가한다. 한국여성세무사회장을 지냈고, 한국세무사회․한국세무학회․한국조세연구포럼․한국여성경제인협회 등에서 임원을 맡아 납세자 권익보호를 위한 봉사활동을 했다.
  
세법개론서를 쓸 정도의 탄탄한 이론과 실무능력을 갖춘 그는 국세청을 비롯해 국무총리실, 행정자치부, 경기도, 서울 서초구청, 안양세무서, 안양시, 소방방재청, 법무부 등 국가기관과 한국여성경제인협회, 상공회의소 등 경제단체에서 위원회 위원 또는 전문강사로 활약했다. 상명대, 안양대, 경희대, 여주대, 단국대 등 수도권 대학에서 강사 및 겸임교수로도 활동했다.
  
"호기심에서 별도의 통장을 만들어 강의료, 정부 위원회 회의참석 수당 등 세무사 수입 외의 부수입을 모두 모으기 시작했는데, 어느 날 문득 '언젠가 성공하고 나면 자연스럽게 다른 사람들을 도울 수 있는 때가 올 것'이라던 대학교때 장학재단 관계자의 말이 떠올라 딱 10년간 모아서 금액이 얼마든 모두 기부하기로 마음 먹었다."
  
그렇게 해서 지난 10년 동안 통장에는 여주대.단국대 등 대학, 군포․안양․의왕.서울상공회의소, 법무부, 경기도, 안양시, 서울지방조달청, 행정자치부, 국세청, 안산교육청, 안양세무서, 서울 서초구청, 신한생명, 한국지방세연구원, 한국세무사회 등 각 기관과 단체에서 위원활동 및 강의로 입금된 금액이 빼곡하게 적혔다. 총 3억원이 넘는 돈이 쌓였다.
  
고 세무사는 이중 1억원을 남편이 국제로타리 3750지구 총재를 역임한 인연으로 지난달 로타리재단에 기부했고, 지난 6월에는 한국로타리에서 운영하는 한국장학문화재단에 1억3천500만원을 기부했다. "한국장학문화재단에 기부하면 1년이 지난 후부터 기부자가 장학생을 지명할 수 있는 '관명장학금' 제도가 있는데 이곳에 기부하는 것이 내가 원하던 취지를 살릴 수 있을 것으로 생각했다."
  
통장에 있는 나머지 금액은 내년에 기부하기로 약정해 놓은 상태다.
  
고 세무사는 "대학 시절 그 장학금이 없었다면 지금의 나는 있을 수 없었을 것"이라면서 "내가 기부한 작은 마음이 뜻을 가지고 있는 또다른 누군가의 길이 돼 줄 수 있다면 그 이상 더 바랄 게 없다"고 말했다.
  


오상민 기자    osm1158@hanmail.net  

입력 : 2017-09-19 10:12:53  


* 기사원문 보기:
http://taxtimes.co.kr/hous01.htm?r_id=233720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207 [서울경제 2017.11.10] 문재인 정부 조세개혁 세부방안 논의한다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11.10 38
206 [조세일보 2017.11.9] 한국조세연구포럼, 문재인 정부 '조세개혁' 방안 논한다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11.10 43
205 [세정신문 2017.11.9] 조세연구포럼, '조세개혁, 어떻게 실천할 것인가' 정책토론회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11.10 40
» [세정신문 2017.9.]고은경 부학회장...나의 작은 기부가 뜻을 가진 누군가의 길이 될 수 있다 조세연구포럼 2017.11.09 51
203 [동아일보 2017.11.1] 홍종학 부인 상가에 세들었던 소상공인 “쫓겨나” 주장 조세연구포럼 2017.11.09 40
202 [조선일보 2017.11.1] 靑 "홍종학 증여는 상식적" 與 "합리적 절세 방식"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11.08 39
201 [뉴시스 2017.11.1] 홍종학 엄호 속 '역공세' 나선 민주당…내부선 '전전긍긍'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11.08 32
200 [STV 2017.11.1] 홍종학 엄호 속 '역공세' 나선 민주당…내부선 '끙끙' 조세연구포럼 2017.11.08 11
199 [동아일보 2017.11.1] 홍종학 후보자 둘러싼 여야 공방 팽팽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11.08 12
198 [한겨레신문 2017.11.5.] ‘내로남불죄’의 혐의 조세연구포럼 2017.11.08 11
197 [이데일리] 국세청, 국세행정개혁TF 가동.."정치적 세무조사 없앤다"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9.13 14
196 [뉴데일리경제] 한승희 국세청장 "세정의 정치적 중립성 지키겠다"… 손보기式 세무조사 개선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9.13 15
195 [2017.8.28. 세정신문] 조세연구포럼, 제주도서 '정부 세법개정안 평가' 학술대회 개최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9.13 11
194 [2017.8.28.조세일보] 한국조세연구포럼, 하계학술대회 및 워크숍 성료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9.13 13
193 [경향신문] 구재이 한국조세연구포럼 칼럼 "핀셋증세 다음엔 보편적증세"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8.08 18
192 [내일신문] 세법개정안- 조세정책, 재분배 기능 강화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8.08 20
191 [세정신문] 조세연구포럼 "소득재분배 세제로 전환, 세제정상화 출발"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8.08 251
190 [국세신문] 부익부 빈익빈세제에서 소득재분배 세제로 대전환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8.02 27
189 [조세일보] 2017년 세법개정안-문재인 정부 첫 세법개정안 발표…재계는 온도차 '극명'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8.02 26
188 [서울신문]"국민주권정부 조세정책, 소득 불평등 해소 기대" file 조세연구포럼 2017.08.02 18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12 Next
/ 12